기사최종편집일 2017-10-22 15:1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르노삼성차 QM6, 유럽 안전 평가 '최고 등급 획득'

기사입력 2017.09.24 23:19 / 기사수정 2017.09.24 23:26



- QM6 글로벌 판매 모델명 꼴레오스 안전성 입증

- 유로 충돌 테스트 최고 안전 등급인 별 5개 획득


[엑스포츠뉴스(엑스토크) 김현수 기자] 르노삼성차는 중형 SUV QM6의 글로벌 판매 모델인 꼴레오스(KOLEOS)가 유럽의 신차 안전성 평가인 '2017 유로 NCAP(자동차 안전도 평가)'에서 최고 등급인 별 5개를 획득하며 우수한 안전성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고 24일 밝혔다.


꼴레오스는 유로 NCAP에서 성인 탑승자 보호 90%(34.5점), 어린이 탑승자 보호 79%(38.9점), 보행자 보호 63%(26.1점) 및 안전 보조 장치 75%(9.1점)로 별 5개를 획득, 가장 높은 안전 등급을 받았다. 

이에 앞서 국내 판매 모델인 QM6도 지난해 말 국토교통부가 실시한 2016 KNCAP에서 최고 안전 등급인 1등급을 획득한 바 있다.

특히 QM6와 꼴레오스는 엔진 프레임에 초고탄성 강철 및 탑승객 보호 셀에 고장력 강판을 적용하고, 다양한 첨단 드라이빙 안전 시스템(ADAS) 기술을 탑재해 안전성을 높였다. 

또한 QM6와 꼴레오스의 첨단 드라이빙 안전 시스템은 차량 스스로 충돌을 예방하거나 충돌 속도를 낮춰주는 긴급 제동 시스템(AEBS)을 비롯해 차선 이탈 경보 시스템(LDW), 전방 추돌 경보 시스템(FCW), 오토매틱 하이빔(AHL) 등으로 구성돼 있다.


아울러 QM6는 국내에서 KNCAP 1등급 획득 외에 보험개발원이 실시한 세계 자동차 수리 기술 연구위원회(RCAR) 테스트에서도 20등급(최저 1등급부터 최고 26등급)을 기록, 높은 차량 완성도와 낮은 손상성이 바탕이 된 우수한 내구성을 검증 받은 바 있다.

한편 QM6는 르노삼성차 연구진이 주도적으로 개발에 참여한 모델로 중국 시장을 제외한 전 세계 판매 차량은 모두 르노삼성차 부산 공장에서 생산해 수출 중이다. 

올해는 유럽 지역으로 판매가 확대돼 약 4만대 수출을 예상하고 있으며 국내 시장에는 현재 디젤과 가솔린 엔진 모델이 판매 중이다.

khs77@xportsnews.com/ 사진=꼴레오스 ⓒ르노삼성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