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4-03 10:1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닛산, 알티마·무라노 '美서 상품성 만족도 1위 선정'

기사입력 2017.08.29 14:24 / 기사수정 2017.08.29 14:25



- 미 J.D. Power 중형차 부문 알티마, 중형 SUV 부문 무라노 1위 

- 2017년형 신차 구입자 대상, 8개 부문 77개 항목 평가 


[엑스포츠뉴스(엑스토크) 김현수 기자] 한국닛산은 브랜드 대표 차종인 '알티마'와 '무라노'가 미국 J.D. Power가 실시한 '상품성 및 디자인 만족도 조사'에서 각각 중형차와 중형 SUV 부문 1위를 차지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조사에서 알티마는 평가 점수 826점을 획득해 중형차 부분에서 1위를 차지했다. 2017년형 무라노 역시 중형 SUV 부문에서 837점을 기록하며 최고 성적을 거뒀다. 

각 부문 1위를 차지한 알티마와 무라노 외에도 대형차 부문 '맥시마', 컴팩트 SUV 부문 '로그', 경형 픽업 부문 '타이탄' 등이 순위에 이름을 올리며 미국 소비자들의 높은 지지를 얻었다.


한국닛산 허성중 대표는 "닛산의 대표 모델들이 엄격하기로 유명한 미국 소비자들에게 좋은 평가를 받고 있어 기쁘다"며 "닛산 인텔리전트 모빌리티 등 닛산의 혁신적인 기술과 도전 정신을 바탕으로 국내 시장에서도 더욱 사랑 받는 브랜드로 만들어갈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미국 J.D. Power의 '상품성 및 디자인 만족도 조사'는 7만명에 이르는 2017년형 신차 구입자를 대상으로 8개 부문 77개 항목을 평가한다. 

차량 성능과 완성도, 디자인 및 설계에 대한 전반적인 만족도를 종합해 점수로 환산, 평가하며 각 세그먼트 별 최고 성적을 거둔 3개 차량을 선별한다. JD파워의 조사 결과는 미국 소비자들의 신차 구매 시 브랜드 선택의 중요한 기준으로 작용하고 있다. 

khs77@xportsnews.com/ 사진=무라노(첫 번째) 및 알티마(두 번째) ⓒ한국닛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