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4-03 10:5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피아트·크라이슬러, '영등포 서비스센터' 확장 오픈

기사입력 2017.07.05 17:40 / 기사수정 2017.07.05 17:41



- 고객 접근성 및 서비스 대폭 개선

- 하루 최대 20대 정비, FCA 여름 서비스 캠페인 진행


[엑스포츠뉴스(엑스토크) 김현수 기자] FCA 코리아는 서울 서부 지역 고객 서비스 향상을 위해 기존 강서 서비스센터를 영등포구 양평동으로 확장 이전해 새롭게 오픈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에 새롭게 오픈한 'FCA 영등포 서비스센터'는 공항대로와 올림픽대로 성산대교 분기점 양방향으로 진·출입이 가능한 곳에 위치해 고객 접근성이 대폭 개선됐다. 

또한 고객 대기 시간 감소와 빠른 차량 인도를 위해 작업 시 차량 이동 및 테크니션의 동선을 최적화했으며, 최신 장비와 숙련된 전담 테크니션을 배치해 신속하고 정확한 서비스가 가능하도록 했다. 

연면적 992m2(약 300평) 규모인 FCA 영등포 서비스센터는 15면의 주차 시설을 구비했으며, 하루 20대 이상의 차량에 대한 정비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 


아울러 FCA 영등포 서비스센터는 오는 29일까지 예정된 'FCA 여름 서비스 캠페인'도 차질 없이 실시할 예정이다. 

캠페인 기간 동안 본사 시스템과 연결된 와이텍 진단 장비를 적용한 차량 무상 점검 및 필요 시 차량 프로그램 업데이트가 기본으로 제공되며, 일반 수리 고객을 대상으로 모파 순정 부품 10% 특별 할인 및 악세서리-머천다이즈 상품 20% 할인 혜택이 제공된다. 

또한 50만원 이상 서비스 구매 고객에게는 금액에 따라 5만원에서 최대 20만원 상당의 FCA 서비스 상품권도 증정된다.

FCA 코리아 파블로 로쏘 사장은 "FCA 코리아는 고객 니즈에 따라 지속적인 서비스센터 확충 및 개선을 추진해 왔으며, 2016년 일산 서비스센터 확장과 올해 영등포 서비스센터에 이어 하반기 인천 및 대전 서비스센터 확장 계획 등 서비스 네트워크를 더욱 강화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주요 지역 거점에 서비스센터를 지속 확충해 나갈 예정이다"고 말했다.

한편 FCA 영등포 서비스센터를 운영하는 프리마모터스는 서울 서부와 일산, 제주 지역에 FCA 전시장 및 서비스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khs77@xportsnews.com/ 사진=FCA 영등포 서비스센터 ⓒFCA 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