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03-30 00:0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FCA 딜러 씨엘모터스, 독특한 기부로 '사회공헌 앞장'

기사입력 2017.02.15 15:55



- 승일희망재단에 매달 지속적 기부 

- 재능 발휘, 기부금 산정


[엑스포츠뉴스(엑스토크) 김현수 기자] FCA 코리아의 공식 딜러 씨엘모터스는 독특한 기부 방식을 통해 딜러사 직원 전체가 참여할 수 있는 기부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고 15일 밝혔다.

크라이슬러-피아트-지프 차량을 판매하는 서초 전시장과 강남 서비스센터를 운영하고 있는 씨엘모터스는 지난해 5월부터 루게릭병 환우를 위한 요양병원 건립을 목표로 하는 비영리재단 승일희망재단에 매달 지속적으로 기부를 하고 있다. 

이번 기부 활동은 영업사원과 정비사원의 업무 역량에 따라 매달 기부 금액을 정하는 방법으로 이뤄진다. 

영업사원과 정비사원 모두 자신이 가지고 있는 재능을 십분 발휘해 기부금을 정하기 때문에 단순히 회사 차원을 넘어 본인 스스로 기부 문화에 동참하고, 사회공헌 활동에 함께 참여할 수 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아울러 씨엘모터스는 회사 직원뿐만 아니라 전시장과 서비스센터에 방문하는 고객들도 함께 주변의 어려운 이웃에게 관심을 갖고 나눔의 행복을 느낄 수 있는 이벤트도 진행할 예정이다. 

관련 이벤트는 씨엘모터스 공식 홈페이지, 인스타그램 및 페이스북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씨엘모터스 주태현 지점장은 "씨엘모터스 전 직원들이 참여하고 매달 기부 활동을 진행함으로써 고객들의 관심도 늘어나는 것을 보며 영업직에 대한 보람을 느끼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씨엘모터스 임기영 서비스 지점장은 "특별한 재능이 없어도 현재 내가 하고 있는 일을 재능 삼아 주변의 어려운 이웃을 도울 수 있다는 것에 큰 감사함을 느낀다"고 말했다. 

khs77@xportsnews.com/ 사진=ⓒFCA 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