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5-26 20:3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끼리끼리' 하승진, 야바위로 돈 잃고 대역죄인 등극 '폭소'

기사입력 2020.03.29 18:15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전 농구선수 하승진이 멤버들의 원성을 샀다.

29일 방송된 MBC '끼리끼리'에서는 하승진이 야바위 게임에서 멤버들의 원성을 산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제작진은 야바위 게임을 준비했고, 팀 별로 엽전을 걸어 게임에 참가했다.

특히 흥끼리 팀(인교진, 이용진, 하승진, 광희, 정혁)이 돈이 얼마 남지 않은 상황에서 하승진은 "나 믿지 않냐"라며 강렬한 확신을 드러냈다.

그러나 하승진의 선택은 정답이 아니었고, 하승진은 대역죄인이 돼 웃음을 자아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